Register 2020.04.06 (Mon) KOREA Edition
전체메뉴보기

JOY

문화유산 관광자원 실감나게 체험... ‘디지털 융합체험관’ 조성

송고시간 2020.02.06 12:01


(이미지: 충북 충주시)
 
충주박물관이 2020년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원하는 ‘실감콘텐츠 제작 및 활용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충주박물관이 실시하게 될 ‘실감콘텐츠 제작 및 활용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4차 산업혁명시대 미래 기술을 활용해 색다른 문화체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신규사업이다.
 
국비50% 지방비 50% 총 10억원이 든 본 사업은 박물관 1관과 2관을 잇는 신축공간을 인터렉티브 미디어 전시 체험관으로 조성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충주만의 차별화된 관광자원 및 박물관 콘텐츠 구축을 위해 총 5개의 큰 주제로 꾸며 관람객들을 맞을 전망이다.
 
충주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체험관의 바닥은 물고기가 헤엄쳐 다니는 남한강으로 묘사한다. 양쪽 벽은 물길을 따라 보이는 충주의 문화유산을 수묵화 형태로 표현해낸다.
 
체험관에 묘사될 영상은 프로젝터와 동작 인식 센서를 활용해 사용자의 음성이나 동작에 반응하는 참여형 인터렉티브 미디어로 구성해 사용자의 흥미를 유발하고 뛰어난 몰입 효과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틀을 깨고 과감하게 변신한 충주박물관의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며 "중앙탑, 충주고구려비 등 주변 역사문화 관광자원과의 연계 관광 활성화도 모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사인쇄 | 권혜은 기자 press.series@gmail.com

플레이플러스 댓글 토크0

* 최대 200자까지 작성가능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0/20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6055

Follow 플레이플러스